한국화학연구원 신임 원장 이미혜 박사 선임


[아이뉴스24 최상국 기자] 한국화학연구원 신임 원장으로 이미혜 화학연 책임연구원이 선임됐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이사장 원광연)는 8일 서울 외교센터에서 임시이사회를 열어 화학연 신임 원장에 이미혜(59) 現 화학연 책임연구원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이로써 김성수 前원장의 과학기술혁신본부장 취임 이후 6개월 가까이 공석이었던 화학연구원이 새로운 원장을 맞게 됐다.

이미혜 한국화학연구원 신임 원장

이미혜 신임 원장은 서울대 화학교육학과를 졸업하고 KAIST에서 화학 석사 및 박사학위를 취득했다.

1985년부터 화학연 연구원으로 재직하며 화학플랫폼연구본부장, 선임연구본부장, 화학소재연구본부장, 정보전자폴리머센터장 등을 역임했다.

이미혜 신임 원장은 “출연연 본연의 사회·과학기술적 임무를 재정립하고, 산·학·연 간 융합·협력의 리더쉽을 확보해 국가 성장동력을 견인하고, 다양한 사회문제에 대한 과학기술적 해결책을 제공할 것"이라며 "혁신의 원동력은 사람(소속원)이며, 스스로 발전하고자 하는 열망과 자긍심을 가지고, 출연연 본연의 임무를 수행할 수 있도록 안정된 연구몰입환경을 조성하는 것을 화학연을 이끌어 가는 경영철학으로 삼고자 한다."고 취임소감을 밝혔다.

국가과학기술연구회 원광연 이사장은 이 날 임시이사회 이후 서울 외교센터에서 이미혜 신임 원장에게 임명장을 수여했다. 신임 원장의 임기는 11일부터 3년간이다.

최상국기자 skchoi@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