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DC현대산업개발, 이달 8일 '전주 태평 아이파크' 견본주택 개관

전주 원도심 태평동서 13년만에 들어서는 브랜드 대단지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HDC현대산업개발이 전주 원도심 태평동에서 13년만에 브랜드 대단지를 선보인다.

HDC현대산업개발은 이달 8일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태평동 123-19번지 일대에 들어서는 '전주 태평 아이파크' 견본주택을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다고 7일 밝혔다.

단지는 태평동에서 지난 2006년 이후 13년 만에 공급되는 대단지 브랜드 아파트로 지하 2층~지상 25층, 12개동, 1천319세대 규모로 조성된다. 이 중 전용면적 59~84㎡ 1천45세대를 일반에 분양한다. 전용면적별 일반분양 세대 수는 ▲59㎡ 445세대 ▲74㎡ 242세대 ▲84㎡ 358세대다.

단지는 다양한 생활 인프라가 이미 갖춰진 원도심에 들어서 편리한 생활을 누릴 수 있다는 것이 장점이다. 단지 옆으로는 공북로, 태진로, 전주천동로, 기린대로 등 사통팔달의 도로 교통망을 갖췄으며, 전주고속·시외버스터미널과 KTX 전주역도 인접해 있어 대중교통을 통한 시내·외로 이동이 수월하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 조감도. [사진=HDC현대산업개발]

단지 반경 1㎞ 이내에는 전주시청, 덕진구청과 같은 공공기관을 비롯해 홈플러스, 신중앙시장, NC웨이브, 세이브존 등의 쇼핑시설이 가깝게 위치해 있다. 또한, 메가박스, 전주시네마, 전라북도교육문화회관, 한옥마을, 은행 등 문화시설과 금융기관도 주변으로 밀집해 있으며, 태평문화공원과 전주천이 단지와 인접해 있어 주거환경도 쾌적하다. 완산공원, 전주덕진공원, 전주동물원 등 다수의 공원들도 차량 10분 거리로 이동할 수 있다.

전주초, 진북초, 전주중앙중을 걸어서 통학할 수 있는 단지이며, 전북고, 신흥고, 신일중, 전주고 등 다수의 명품 학군과 유명학원가가 밀집한 서신동과 중화산동도 근거리에 위치해 있다.

전주 태평 아이파크는 남향 위주 단지 배치 설계로 채광과 통풍을 극대화시켰고, 낮은 건폐율과 넓은 동간 거리로 일조권·개방감도 우수하다. 단지 내 주차공간을 지하로 배치해 안전한 생활이 가능토록 했으며, 지상에는 고요의 숲, 깊은 마당 등 다양한 테마의 조경 공간을 조성해 다채로운 풍경과 함께 쾌적한 주거환경까지 누릴 수 있도록 했다.

입주민의 편의를 위한 어린이집, 작은도서관, 주민운동시설, 경로당, 피트니스 센터, GX룸, 골프연습장, 북카페 등의 다양한 커뮤니티 시설도 단지 내 마련될 예정이다.

또 세대 내에는 드레스룸, 현관 창고, 복도 수납장 등의 수납공간(타입별 상이)을 배치해 공간 효율성을 높였고, 전용 84㎡에는 알파룸을 설계해 취향에 따라 다양한 공간연출이 가능하다. 주방에는 가사 동선을 고려한 주방가구를 배치하고, 주방과 연결된 다용도실은 다양하게 활용 가능하도록 넓게 설계했다.

견본주택은 전북 전주시 완산구 효자동3가 1695-3번지에 위치해 있으며, 입주예정일은 오는 2022년 5월이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