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전국기능경기대회 '우승 탈환' 대표단 격려

21번째 우승팀…선수·가족·지도교사 등 200여명 참석


[아이뉴스24 박명진 기자] 경기도가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 ‘종합우승’에 성공한 경기도 대표 선수단을 격려하고 해단식을 가졌다.

경기도는 4일 오전 의정부 아일랜드캐슬에서 선수, 선수가족, 지도교사, 경기도 및 경기도 교육청 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 경기도 선수단 해단식’을 개최했다.

지난 10월 4~11일 부산벡스코 등 부산지역 6개 경기장에서 열린 이번 제54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는 전국 17개 시·도에서 자동차정비, 산업용 로봇, 제품 디자인 등 50개 직종 1천847명의 선수가 참가해 경쟁을 펼쳤다.

경기도 대표팀은 49개 직종에 153명의 선수가 출전해 금메달 8개, 은메달 10개, 동메달 17개 등 99명이 입상, 최종 점수 1천744점을 획득해 종합우승(대통령배/전국1위)을 차지했다.

이번 대회는 지난해 대회서 아쉽게 내준 종합우승을 탈환하는 동시에, 전국 지자체 중 가장 많은 총 21회의 우승을 차지했다는 점에서 ‘명실상부 기술최강 경기도’의 위상을 다시 한 번 입증했다는데 의의가 있다고 경기도는 설명했다.

이번 전국대회 금·은·동메달 등 입상자에게는 최대 1천200만원의 상금, 해당직종 산업기사 실기시험 면제, 기능장려 지원 후원업체인 삼성전자·삼성중공업·현대중공업 등 대기업 취업기회 부여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된다.

또한, 직종별 금·은메달 입상자는 2020년 전국대회 금·은메달 입상자와 함께 국가대표 선발전 경쟁에 참여해 2021년 중국(상하이)에서 개최되는 제46회 국제기능올림픽대회에 출전할 수 있는 기회도 갖게 된다.

이화순 경기도 행정2부지사는 “전국대회 종합우승 이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둔 여러분들의 노고에 격려의 박수를 보낸다”며 “도에서는 최선을 다한 모든 선수가 앞으로 자신의 꿈을 향해 더욱 정진 할 수 있도록 숙련기술인력 발굴 및 양성을 적극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한편, 경기도는 오는 2020년 전라북도에서 개최되는 제55회 전국기능경기대회에서 종합우승 2연패를 달성할 수 있도록 직종별 기술분석, 모의 평가전 등 다양한 지원시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명진기자 pmj@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