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빛소프트, '오디션' 글로벌 토너먼트 中서 개최

내달 30일 중국 푸둥서 진행…해외 대회 개최 최초


[아이뉴스24 김나리 기자] PC 온라인 리듬댄스 게임 '오디션'의 올해 글로벌 토너먼트 대회가 중국에서 사상 최대 규모로 열린다.

한빛소프트는 중국 현지 파트너사인 나인유가 주관하는 제3회 오디션 글로벌 토너먼트(오디션 2019 더 월드클래스 토너먼트) 대회를 내달 30일 중국 푸둥 소재 'New Area Radio & TV Station'에서 개최한다고 29일 발표했다. 오디션 글로벌 토너먼트 대회가 해외에서 열리는 건 이번이 처음이다.

올해 대회는 한국, 중국, 태국, 인도네시아, 대만, 베트남, 남미 등 7개국 대표팀이 대결한다. 베트남과 남미의 첫 참가로 사상 최대 규모로 열린다. 한국 대표팀은 지난 8월 열린 대통령배 아마추어 e스포츠대회 결승에 진출한 6명의 선수로 꾸려졌다.

[사진=한빛소프트]

앞서 지난 2017년 열린 제1회 대회는 인도네시아, 지난해 열린 제2회 대회는 태국이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지난 두 번의 글로벌 토너먼트 대회에 잇따라 대표선수단을 파견한 중국 역시 개최국으로서 자존심을 건 진검승부에 나선다.

T3엔터테인먼트가 개발하고 한빛소프트가 서비스하는 오디션은 음악을 들으며 화면에 표시되는 방향키를 입력하면 캐릭터가 춤추는 게임이다. 지난 2004년 첫 서비스를 시작해 올해 15주년을 맞았다.

한빛소프트 관계자는 "오디션은 현지 파트너와의 오랜 협력관계를 바탕으로 중국에서 안정적으로 서비스를 이어가고 있고, 현지에서의 인기도 꾸준히 유지되고 있다"며 "중국 현지에서 열리는 글로벌 토너먼트 대회를 통해 오디션에 대한 전 세계적인 관심을 제고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김나리기자 lor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