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국감 출석한 함영주 하나금융그룹 부회장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함영주 KEB하나금융그룹 부회장이 21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정무위원회의 금융감독원, 금융위원회에 대한 종합감사에서 의원 질문에 답변하고 있다.

함 회장은 해외금리 연계 파생결합상품(DLF)의 대규모 원금 손실과 관련해 "100% 보상 결정도 따르겠다"는 뜻을 밝히며 "DLF 사태로 고객들의 소중한 돈이 손실된 것에 대해 안타깝고 죄송하다고 생각한다"며 "여러가지 문제점들을 포괄적으로 개선할 수 있는 방안을 세워 앞으로 이런 일이 발생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