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키움 마무리 오주원의 역투


[조이뉴스24 조성우 기자] 15일 오후 인천 SK행복드림구장에서 2019 KBO리그 포스트시즌 플레이오프 2차전이 키움 히어르즈와 SK 와이번스의 경기가 열렸다. 키움 마무리 투수 오주원이 역투하고 있다.

전날(14일) 플레이오프(5전 3승제) 1차전에서 키움은 연장 접전 끝에 SK에 3-0으로 승리하며 기선제압에 성공했다.

조이뉴스24 인천=조성우기자 xconfind@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