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디야커피, 점자 메뉴판 전국 매장 비치

음성·QR코드도 삽입…"사회적 약자 위한 노력 이어갈 것"


[아이뉴스24 이현석 기자] 이디야커피가 전국의 모든 가맹점에 시각 장애인을 위한 점자 메뉴판을 비치했다고 10일 밝혔다.

이디야커피 점자 메뉴판은 제품명 뿐만 아니라 상세 정보까지 메뉴판에 점자로 등재해 시각 장애인들이 어려움 없이 원하는 음료를 선택하고 주문할 수 있도록 제작됐다.

또 점자를 읽지 못하는 시각 장애인과 저시력자들이 '보이스 아이'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음성으로도 메뉴 설명과 가격을 들을 수 있도록 메뉴판에 QR코드를 삽입했다.

이디야커피가 전국 매장에 시각장애인을 위한 점자 메뉴판을 비치했다. [사진=이디야커피]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모바일 원격주문과 터치스크린 등 일반고객들의 편의를 위한 주문 방식은 확대되고 있다"며 "반면 생활에 불편함을 겪는 장애인들을 위한 주문 방식은 따로 마련돼 있지 않다는 점에 착안해 점자 메뉴판을 제작하게 됐다"고 밝혔다.

이디야커피는 점자 메뉴판 전국 가맹점 비치에 이어, 관련 단체에도 발송해 시각 장애인들이 언제든지 근처의 이디야커피 매장에서 쉽게 음료를 주문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이디야커피 관계자는 "점자 메뉴판 외에도 전국 청각 장애인 바리스타 대회 후원을 비롯, 대구·광주의 발달장애인 센터에 사회적 자립을 위한 바리스타 교육용 물품도 지원하고 있다"며 "이 같은 사회적 약자를 위해 다양한 노력을 이어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현석기자 tryon@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