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어부산, 인천발 노선 확장…세부·가오슝 신규 취항

인천~세부 매일·인천~가오슝 주 4회 운항


[아이뉴스24 서민지 기자] 에어부산이 인천발 노선 확장에 속도를 낸다.

에어부산은 중국 닝보, 선전에 이어 11월 13일 인천~세부, 인천~가오슝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고 10일 밝혔다.

인천~세부 노선은 인천국제공항에서 매일 오전 11시 25분에, 현지 공항에서 오후 4시 40분에 출발한다. 대부분의 항공사가 인천~세부 노선을 야간에 운항하고 있어 오전 출발은 여행객들의 선택의 폭을 넓힐 것으로 보인다.

에어부산은 11월 13일 인천~세부, 인천~가오슝 노선에 신규 취항한다. [사진=에어부산]

인천~가오슝 노선은 주 4회(월·수·목·토) 운항한다. 인천국제공항에서 오전 11시 25분에, 현지 공항에서 오후 2시 15분에 출발한다. 에어부산은 2013년 부산~가오슝 노선 취항을 통해 국내 항공사 중 최초로 가오슝 노선을 개척, 현재까지 운항하고 있다.

에어부산 관계자는 "지난해 가오슝 노선에서 대만 현지 탑승객 비율이 70%를 돌파했다"며 "오랜 기간 운항을 통해 다져놓은 현지 영업망과 마케팅을 활용해 인천 노선에서도 성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에어부산은 이번 신규 취항을 기념으로 10일 오후 2시부터 특가 이벤트를 진행한다. 1인 편도 총액 기준으로 인천~가오슝, 인천~세부 노선을 4만~5만 원대에 판매한다.

서민지기자 jisse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