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희관·정수빈, 두산 선정 KB국민카드 9월 MVP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두산 베어스 왼손 투수 유희관과 외야수 정수빈이 팀 자체 월간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두산은 1일 팀 자체적으로 선정한 'KB국민카드' 9월 MVP에 투수 유희관과 타자 정수빈을 각각 선정했다.

유희관은 월간 3경기에 선발등판해 3승 평균자책점 1.09를 기록했다. 24.2이닝 동안 3자책만 허용했고, 7년 연속 두 자릿수 승리도 기록했다. 두산 역대 최고 좌완 중 하나로 발돋움했다.

정수빈은 19경기에서 타율 3할8푼8리(67타수 26안타) 8타점 12득점 5도루를 기록했다. 출루율 4할4푼6리에 장타율 0.478을 올리며 타선의 첨병 역할을 톡톡히 했다.

이들은 KB국민 기프트카드 100만원권을 부상으로 받았다.

조이뉴스24 김형태 기자 tam@joy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