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전 최저가 구매하고 통신요금 할인받는 'U+특가몰' 오픈

전자랜드 프라이스 킹 내 마련돼 140여개 제품에 혜택


[아이뉴스24 도민선 기자] 시즌별 인기 가전 제품을 온라인 최저가로 제공하고 통신요금할인도 받는 온라인몰이 문을 열었다.

LG유플러스(대표 하현회)는 전자랜드와 제휴해 'U+특가몰'을 열었다고 25일 발표했다.

전자랜드의 온라인 구매몰인 '전자랜드 프라이스 킹'에 마련된 U+특가몰에서는 냉장고, 에어컨, TV 등 12여종 140여개 상품을 온라인 최저가에 제공하고, 통신요금할인 혜택도 지원한다. TV는 약 1만~12만원, 에어컨은 약 5만~15만원 등 통신 요금 할인 금액은 상품별로 차이를 뒀다.

[출처=LG유플러스]

U+특가몰 서비스의 가입자는 U+특가몰을 포함한 모든 전자랜드 온라인 구매몰에서 상품을 구매하면 구매금액에 따라 포인트로 적립 받는 혜택도 누릴 수 있다. 포인트는 전자랜드 온·오프라인에서 물품 구매 시 사용할 수 있다.

U+특가몰에서는 'TV에 자주 나오는 가전' '추석에 선물하기 좋은 제품' 등 테마별로 기획전을 마련해 고객에게 쇼핑의 재미와 부가 정보를 제공하고, 성공적인 구매를 할 수 있도록 돕는다. 테마별 기획전은 지속적으로 발굴하여 선보일 예정이다.

LG유플러스 신규 모바일 고객 뿐만 아니라 기존 모바일 고객 모두 U+특가몰 이용할 수 있다.

이상헌 LG유플러스 상품기획·전략담당 상무는 "고객이 가전 제품을 조금 더 편안하고 저렴한 가격에 구매할 수 있도록 우수한 인프라를 보유한 전자랜드와 협업하여 전용 쇼핑몰 서비스를 출시하게 됐다"며, "앞으로 상품 종류를 다양화하고, 온라인 쇼핑몰 서비스를 오프라인 전자랜드 매장으로 확장하여 고객에게 지속적으로 차별화된 혜택을 제공하겠다"고 말했다.

도민선기자 doming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