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은행, 환전·해외송금·외화적금 이벤트 실시


최대 90% 환율우대·경품 제공 등

[아이뉴스24 문병언 기자] KEB하나은행은 오는 10월 31일까지 손님의 외환거래 수요에 따른 맞춤형 이벤트 ‘세상 편한 외환 이벤트 Pack’을 실시한다고 9일 밝혔다.

이 이벤트는 환전, 해외송금, 외화적금 등 3가지 항목이 패키지 형태로 구성돼 있다. 먼저 이달 31일까지 현찰을 환전하거나 선불식 다(多)통화 충전식 Global Pay Smart 카드를 신규발급 후 충전하면 최대 90% 환율우대하고 하나멤버스에서 현금처럼 사용이 가능한 최대 200만 하나머니와 각종 경품 증정 등의 혜택을 제공한다.

하나은행은 '세상 편한 외환 이벤트'를 실시한다.[사진=하나은행]

‘더(+) 설렘’ 해외송금 이벤트는 오는 10월31일까지 올해 처음으로 KEB하나은행을 통해 미화 1천불 상당액 이상을 송금하는 손님을 대상으로 매월 선착순 500명에게 1만 하나머니를 지급한다.

또 유학생 및 해외체재자, 해외직접투자, 재외동포 재산반출, 해외이주비, 해외 부동산 취득 등의 사유로 KEB하나은행을 외국환 거래은행으로 신규 지정한 후 미화 1만불 상당액 이상을 송금하면 추첨을 통해 경품을 제공한다. ▲1등 LED마스크(1명) ▲2등 황금복돼지(5명) ▲ 행운상 5만 하나머니(100명) 등이다.

손님의 해외여행 목적자금 마련을 위한 ‘건강한 여행스토리, 우리 어디 갈까?’ 외화적금 이벤트도 실시한다.

더와이드 외화적금과 스마트팝콘 외화적립예금을 미화 100불 상당액 이상 신규 후 6개월 이상 자동이체를 신청하거나 10월말 잔액이 300불 상당액 이상인 손님 중 추첨을 통해 미화 40불 상당의 하나머니를 준다. 이벤트 기간은 10월 31일까지다.

KEB하나은행 외환마케팅부 관계자는 “글로벌 시대를 맞아 나날이 늘어나는 외환거래 손님에게 보다 큰 편리함과 즐거움을 주기 위해 이번 이벤트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문병언기자 moonnuri@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