숭실대 축구팀 이경수 감독, 2019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 감독으로 선임


[아이뉴스24 권준영 기자] 숭실대학교(총장 황준성)는 축구부 이경수 감독이 2019 나폴리 하계유니버시아드 대표팀의 사령탑으로 임명됐다고 29일 밝혔다.

2010년부터 숭실대 축구부를 맡고 있는 이경수 감독은 2012년 U리그 권역 우승에 이어 지난해 2018년 U리그 왕중왕전 3위 입상, 춘계대학축구연맹전에서 우승을 거머쥐는 등 그 리더십을 인정받고 있다.

숭실대 축구팀 이경수 감독. [숭실대학교 제공]

이 감독은 1996년 숭실대 졸업과 동시에 수원 삼성에 입단해 울산현대, 전북현대를 거쳐 약 10년 간의 프로선수 생활을 했다. 모교로 돌아와 2008년 윤성효 숭실대 감독 밑에서 코치직을 수행했고 2010년 감독 역할을 처음 시작했다.

한편, 유니버시아드 대회는 170개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 회원국에서 모두 1만 여명이 참가하는 전 세계 아마추어 대학선수들의 스포츠 축제다.

1923년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국제학생경기대회를 기원으로 1959년 이탈리아 토리노에서 열린 대회부터 유니버시아드라는 명칭을 사용했다.

참가대상은 대학생 또는 대회가 열리는 해 이전 2년 이내 대학졸업자다. 2019년에는 7월 3일에서 14일까지 이탈리아 나폴리에서 개최된다.

권준영기자 kjykjy@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