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한국당 뺀 여야 4당, 패스트트랙 잠정 합의


[아이뉴스24 조성우 기자] 자유한국당을 제외한 여야 4당 원내대표가 22일 오후 서울 여의도 국회 정론관에서 합의문을 발표한 뒤 나서고 있다. (왼쪽부터) 윤소하 정의당, 장병완 민주평화당, 홍영표 더불어민주당, 김관영 바른미래당 원내대표.

여야 4당은 선거제 개편안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 법안의 신속처리안건(패스트트랙) 지정에 합의했다. 여야 4당은 내일(23일) 오전 10시 일제히 의원총회를 열고 당내 추인을 받기로 했다.

조성우기자 xconfind@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