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G8 씽큐' 12일 북미 공략

주요 이통사는 물론 '언락폰'으로도 출시


[아이뉴스24 윤선훈 기자] LG전자는 12일(현지시간) 북미 시장에 전략 스마트폰 'G8 씽큐'를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G8 씽큐'는 버라이즌, AT&T, 스프린트, T모바일 등 주요 현지 이동통신사는 물론 전자 유통업체를 통해 '언락폰'으로도 출시된다.

[출처=LG전자]

씨넷(CNET), 안드로이드 헤드라인, PC맥 미국 현지 IT매체들은 G8 씽큐의 디자인과 스테레오 사운드, 카메라 성능을 높이 평가했다. 씨넷은 G8 씽큐에 대해 "매우 훌륭한 폰(The G8 ThinQ in and of itself is a great phone)"이라고 표현한 바 있다.

G8 씽큐는 후면은 카메라 모듈부 돌출이 전혀 없고, 지문 인식 센서도 더욱 부드럽게 처리했다.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자체를 스피커 진동판으로 활용하는 '디스플레이 스피커'를 활용했다. 또 'Z카메라'를 통해 인물과 카메라와의 거리를 밀리미터(mm) 단위까지 정교하게 계산하고, 화면 흐림 정도를 256단계로 조정할 수 있다.

이연모 LG전자 MC단말사업부장(전무)은 "차별화된 디자인과 탁월한 멀티미디어 성능을 갖춘 LG G8 씽큐로 북미 시장 고객들을 사로잡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윤선훈기자 krel@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