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승형, '중랑천 박효신'의 새로운 시작…28일 데뷔


[조이뉴스24 정병근 기자] 고승형이 새로운 시작을 알린다.

고승형은 오는 28일 첫 싱글 '할 게 없어'를 발표한다. 동시에 5부작 웹드라마 '이별증후군'을 공개한다. 고승형은 엠넷 '너목보1'에서 중랑천 박효신이라는 타이틀을 얻었고 큰 관심을 받았다. 하지만 별다른 활동은 없었다. 이번 싱글은 고승형의 새로운 시작을 알리는 이정표다.

고승형[사진=STX라이언하트]

소속사 STX라이언하트는 "고승형은 그간 피나는 노력으로 밤을 새워가며 노래를 연습했고, 자신만의 음악 스펙을 쌓았다. ‘중랑천 박효신’ 으로 주목받던 시절보다 노래 실력은 더 좋아졌고, 감정 표현은 더 풍부해졌다. 모든게 포기하지 않고 끊임없이 노력했던 결과였고 새로운 비상을 펼칠 준비가 끝났다"고 전했다.

소속사는 든든한 지원을 준비했다. 뮤직비디오 대신 음악과 잘 어울리는 5부작 웹드라마로 고승형의 시작을 알리는 것이다. 피에스타 출신 배우 재이가 여주인공으로 낙점된 웹드라마 '이별증후군'은 고승형 음악의 감성을 더욱 풍부하게 만들어 줄 전망이다.

소속사 관계자는 "이번 프로젝트는 듣는 음악과 함께 볼거리를 풍부하게 제공해 대중들과 적극적으로 소통하는 방안을 마련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고승형은 오는 3월 28일 자신의 첫 싱글 '할 게 없어' 발매와 동시에 5부작 웹드라마 '이별증후군'을 공개한다. 당일 오전 11시 서교동 우주정거장에서 쇼케이스를 진행한다.

정병근기자 kafka@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