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건 美특별대표, 강 외교장관에 방북 결과 설명

“문재인 대통령과 한국 정부의 적극적 역할에 감사”


[아이뉴스24 김상도 기자]강경화 외교장관은 9일 오전 10시 평양을 다녀온 스티븐 비건 미국 대북정책 특별대표로부터 방북 결과를 청취하고 2차 북미정상회담 추진 계획에 대해 논의했다.

강 장관은 스톡홀름 남북미 북핵 수석대표 회동에 이어, 이번 방북에 이르는 비건 대표의 노고를 높이 평가하고, 북미 간 후속협상을 통해 2차 북미 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개최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9일 오전 서울 도렴동 외교부에서 2차 북-미 정상회담을 준비하기 위해 2박3일 동안 평양에서 김혁철 북한 국무위원회 대미특별대표 등과 실무협상을 하고 돌아온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를 만나 협상 결과를 전해 듣고 있다. [뉴시스]
비건 대표는 방북 결과를 설명하고 북미 대화 과정에서 문재인 대통령과 한국 정부의 적극적 역할에 대해 감사의 뜻을 표했다.

강 장관은 방북 협의 결과를 토대로 한미 간 추가 조율을 통해 계속 진전을 이루어나가자고 했으며, 이에 대해 비건 대표는 싱가포르 합의 사항 이행 및 북미 간 신뢰 진전을 위한 협상 과정에서 한국 측과 더욱 긴밀히 협의해나가겠다고 화답했다.

김상도기자 kimsangdo@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