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달러환율·유가 하락에 11월 수출·입 물가 각각 하락

수출물가 전월비 2.3%, 수입물가는 4.6% 하락


[아이뉴스24 유재형 기자] 수출물가가 원/달러환율이 하락(10월 1천130.81→11월 1천128.58원)한 가운데 석탄및석유제품 및 화학제품 등을 중심으로 하락했다.

한국은행은 2018년 11월 수출물가가 전월대비 2.3% 하락,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4.6% 하락했다고 13일 발표했다. 계약통화기준 수출물가는 전월대비 2.1% 하락,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4.3% 하락이다.

수출물가 중 농림수산품은 전월대비 1.0% 하락했다. 공산품은 석탄및석유제품 및 화학제품 등이 내려 전월대비 2.4% 하락했다.

아울러 11월 수입물가는 국제유가 하락 영향으로 전월대비 4.6% 하락했다. 전년동월대비로는 6.0% 상승이다. 이 기간 중 두바이유가는 10월 79.39달러에서 11월 65.56달러로 17.4% 하락했다. 계약통화기준으로 수입물가는 전월대비 4.3% 하락(전년동월대비 4.1% 상승)이다.

유재형기자 webpoem@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