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시성'·'뷰티 인사이드' 제작사 NEW, 매니지먼트 본부 신설


[조이뉴스24 유지희 기자] 콘텐츠미디어그룹 NEW의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대표 장경익)가 매니지먼트 본부를 신설한다.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가 매니지먼트로 사업영역을 확장한다.

이번 신사업은 기존 스타배우를 기반으로 한 기획사 설립이 아닌, 신인배우들을 주축으로 구성된다. 이는 최근 엔터테인먼트 업계 내 신선한 얼굴에 대한 갈증을 해소하고 배우를 꿈꾸는 신인들에게 새로운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를 위해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는 배우와 회사가 서로를 신뢰할 수 있는 데뷔 및 출연 시스템도 새롭게 구축할 예정이다. 소속 배우들에게는 스튜디오앤뉴 제작 작품에 우선 출연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질 가능성이 높다.

배우 매니지먼트본부 신설에 대해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 장경익 대표는 "콘텐츠제작∙유통뿐만 아니라 캐스팅 환경의 변화에도 주목해야 할 필요가 있다"며 "영화∙ 드라마 제작을 바탕으로한 인적자원 확대까지, 사업 포트폴리오 다각화를 통해 전천후 콘텐츠 크리에이터로서의 역할을 수행할 것"이라고 밝혔다.

'안시성' '뷰티 인사이드' '미스 함무라비' 등 창립 2년 만에 영화, 드라마 분야에서 선보이는 작품들마다 주목 할 만한 성과를 이끌어낸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의 새로운 행보에 이목이 집중된다.

한편 NEW 콘텐츠제작사업부 스튜디오앤뉴의 새로운 얼굴이 될 신인배우 오디션 모집은 7일부터 31일까지 진행한다.

유지희기자 hee0011@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