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 '해피투게더' 프로젝트 진행

연탄 및 방한용품 등 이웃들의 월동준비 지원


[아이뉴스24 한수연 기자] 삼성증권은 임직원들의 온오프라인 걷기 기부로 이웃들의 따뜻한 겨울을 지원하는 '해피투게더' 프로젝트를 성공리에 진행했다고 29일 밝혔다.

지난 15일부터 삼성증권 임직원 1천400명이의 온라인 걷기로 시작된 '해피투게더' 프로젝트에선 모바일 어플로 약 2주만에 지구 한 바퀴에 해당하는 약 4만km 도보를 달성했다. GPS 및 활동센서로 걸은 거리만큼 기부포인트가 적립되는 '빅워크' 앱을 이용해 임직원 한명이 10m를 걸을 때마다 2.5원을 적립했다.

지난 27일에는 삼성증권 임직원과 대학생 봉사단 '야호(YAHO)'의 봉사단원 등 120명이 참석해, 남산 안중근 의사 기념관에서 국립극장까지 왕복 6km 구간의 남산둘레길을 걷는 오프라인 행사를 진행했다. 주말을 맞아 부서단위 또는 가족단위로 참여한 임직원들과 대학생 봉사단원들이 이웃을 위한 따뜻한 마음을 모았다.

최재호 삼성타운금융센터 주임은 "남산에서 아름다운 가을 정취를 느끼며, 따뜻한 활동에 동참할 수 있게 되어서 뜻깊었다"며 "오늘 행사를 통해 이웃에게 따뜻한 사회적 관심과 지원이 활발히 이뤄지길 바란다" 라고 소감을 밝혔다.

온·오프라인 이벤트를 통해 적립된 기부금은 한국국제기아대책기구를 통해 저소득 가정에 연탄 및 방한용품을 전달하는 등 월동준비를 지원할 예정이다.

한편, 삼성증권은 아동과 청소년을 위한 경제교육 프로그램인 '청소년경제교실'을 14년간 진행해 오고 있으며, 지난 8월부터는 전국의 결식아동들을 위한 급식 지원 사업인 '해피쿡' 사업을 통해 전국 지역 아동센터에 급식 지원도 시작하며 이웃과 함께하려는 다양한 노력을 펼치고 있다.

한수연기자 papyru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