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다시 축구열풍? 15년만에 매진된 A매치


[조이뉴스24 정소희 기자] 12일 오후 서울 마포구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KEB 하나은행 초청 친선경기 대한민국과 우루과이의 경기가 열렸다. 관중석에서 카드섹션으로 응원을 펼치고 있다.

이번 우루과이전 티켓은 판매 첫날 3시간 만에 6만 4천장이 다 팔렸다. 첫날 A매치가 매진된 건 2003년 한일전 이후 15년 만이다.

상암=정소희기자 ss082@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