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정동 교통사고, SUV간 충돌 뒤 인도 돌진…초등생 등 6명 부상


[아이뉴스24 전종호 기자] 차량이 인도로 돌진해 등교 중이던 초등학생 등 6명이 다쳤다.

12일 광주 서부경찰서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21분께 광주 서구 화정동 한 교차로에서 A(42·여)씨가 몰던 외제 SUV차량이 좌회전을 하던 B(39·여)의 SUV차량을 들이받았다.

사고 충격으로 A씨의 SUV차량이 주변 횡단보도 인도로 돌진, 보행자 신호를 기다리던 C(39·여)씨와 C씨의 초등학생 자녀 2명 등 보행자 4명을 치었다.

[출처=뉴시스 제공]

이 사고로 두 차량 운전자와 보행자 등 총 6명이 크고작은 부상을 입고 병원으로 옮겨졌다.

경찰은 A씨의 차량이 교차로에서 교통신호를 위반한 것이 아닌가 보고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전종호기자 jjh18@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