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을영♥박정수 10년째 연애만 하는 이유 "돈 너무 많아서?" 정경호 "엄마라 불러"


[조이뉴스24 김효석 기자]박정수의 연인이자 정경호의 아버지인 정을영에 PD에게 이목이 쏠리고 있다.

배우 박정수가 '인생술집'에서 연인인 정을영 PD의 아들 정경호를 언급했다.

지난 13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에서 최근 종영한 OCN 드라마 '라이프 온 마스'에 특별 출연한 이유에 대해 "우리 아들 (정)경호가 마지막인데 한 신만 해달라고 부탁하더라. 그래서 추억이니까 출연하게 됐다"고 말했다.

또한, 박정수와 정을영 PD는 2008년부터 연애를 시작해 10년째 연인 사이를 이어오고 있으며 박정수는 과거 인터뷰를 통해 “방송계에 종사하는 사람으로 일하다 만났다. 서로에게 힘이 돼 주는 관계”라고 말했다.

[출처=tvN 방송화면 캡처]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이어 오랫동안 연애를 하면서도 결혼을 하지 않는 이유에 대해서는 “결혼하면 재산을 합쳐야 하는데 세금 많이 나온다”고 이야기했다.

한편, 박정수의 연인 정을영 PD는 '내 남자의 여자', '엄마가 뿔났다', '인생은 아름다워', '천일의 약속' 등 김수현 작가와 콤비를 맞추며 재밌는 드라마를 연출해온 스타 PD이다.

김효석기자 khs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