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혜미, 화장품 모델도 꿰찼다…결혼 후 열일

드라마-영화 이어 광고계도 섭렵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에릭의 그녀' 배우 나혜미가 화장품 모델이 됐다.

나혜미는 최근 화장품 브랜드 기업인 엘투피코퍼레이션(L2P)의 전속 모델로 발탁, 엘투피코퍼레이션(L2P)의 뮤즈로 활동한다.

소속사 관계자는 "나혜미의 순수하고 깨끗한 이미지가 엘투피코퍼레이션(L2P)의 추구하는 이미지와 적합하다고 판단해 전속 모델 계약을 체결하게 됐다. 앞으로 다방면에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릴 나혜미에게 많은 응원과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엘투피코퍼레이션(L2P)은 순수 자연주의 레시피로 화장품을 개발하는 기업. 나혜미는 특유의 분위기과 이미지를 살려 피부 최적의 온도인 31도씨를 연구하는 피부과학 신개념 뷰티 디바이스 브랜드인 ‘31°C SKIN LOVE FACE-MIST’의 광고 모델로 활동할 예정이라고.

한편, 나혜미는 오는 15일 첫방송 되는 KBS 주말드라마 '하나뿐인 내편'으로 안방극장에 복귀하며 배우 최정원과 워맨스를 예고한 첫 주연 영화 '식당 하나'의 11월 개봉을 앞두고 있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