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욱 `안희정 아내`도 비난? "뻔뻔한 유전자 아들" 생맥 잔치 제안


[아이뉴스24 이상우 기자]신동욱 총재가 안희정 가족을 비판하며 김지은 씨를 응원하는 글을 남겼다.

오늘 16일 오후 공화당 신동욱 총재는 트위터에 “그 아버지에 그 아들 꼴이고 그 어머니에 그 아들 꼴”이라며 “가족이 뭉쳐서 김지은 마타도어 꼴이고 조용한 가족 아니라 무서운 가족”이라고 이야기했다.

또한, “얼굴에 철판을 깔았다. 뻔뻔한 안희정 유전자 꼴이다”라고 주장했다.

[출처=sns 캡처]

한편, 신동욱 공화당 총재는 김경수 경남지사의 구속영장 청구에 관해서도 이야기했다.

신동욱은 자신의 트위터에 “김경수 구속영장 청구에 ‘대단히 유감…법원이 현명한 판단 해주길’, 재판부를 협박하는 꼴이고 아직도 정신 못 차린 꼴”이라고 전했다.

그는 “문재인 대통령은 버리는 패 꼴이고 임종석 비서실장은 눈엣가시 뽑아낸 꼴”이라며 “춘몽에서 깨어나지 못한 꼴. 노회찬 잔치 국수처럼 우리도 생맥 잔치 제안한다”고 밝혔다.

이상우기자 lsw18@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