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호동, 10일 부친상 "장례는 가족들과 조용하게"

'신서유기5' 촬영 중 급히 귀국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방송인 강호동이 부친상을 당했다.

강호동 소속사 SM C&C는 10일 오후 "강호동씨의 부친께서 금일 새벽 6시 30분 별세했다. 장례는 가족, 친지분들과 조용하게 치르려고 한다"라고 소식을 전했다.

또 소속사는 "가족들이 고인을 애도할 수 있도록 배려 부탁 드린다"라고 당부했다.

대명리조트 창립40주년 특별이벤트 분양!
2019년 새해 매일매일 습관처럼, 네추럴라이즈 비타민

tvN '신서유기5' 촬영을 위해 지난 4일 출국했던 강호동은 비보를 접하고 급히 귀국한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강호동은 현재 JTBC '아는 형님', tvN '대탈출' 등 다수의 프로그램에 출연 중이다.

이미영기자 mycuzmy@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