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코르셋, 공모가 1만1천500원 확정… 경쟁률 766대 1

오는 12~13일 청약 거쳐, 23일 상장


[아이뉴스24 장효원 기자] 글로벌 언더웨어 전문기업 엠코르셋의 공모가가 밴드 상단가인 1만1천500원으로 확정됐다.

엠코르셋은 기관투자자 대상으로 지난 5~6일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전체 공모 물량의 80.0%인 201만4천800주 모집에 총 924곳의 기관투자자가 참여하면서 766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1일 밝혔다.

이에 신주 발행 기준 총 240억원의 자금이 이번 공모를 통해 유입될 예정으로 확보되는 자금은 신규 브랜드 확장을 위한 상표권 및 브랜드 인수 자금, 물류센터 이전 등에 활용될 계획이다.

미국, 일본, 싱가폴, 중국, 이탈리아, 프랑스 등 해외 업체와 협업을 통해 글로벌 톱 브랜드를 확보하며 적극적으로 사업 확대에 나서고 있는 엠코르셋은, 현재 원더브라, 플레이텍스, 크로커다일 이너웨어 등 10개 이상의 주요 브랜드를 운영 중이다.

회사는 이런 브랜드 파워와 사업 노하우를 기반으로 중국과 동남아로 해외 시장을 넓히기 위한 전략적 행보를 보이고 있다. 중국 언더웨어 시장은 온라인 쇼핑 성장률이 높아, 엠코르셋은 온라인 중심의 마케팅 활동을 추진해 온 국내 시장의 경험을 바탕으로 중국 시장을 공략 중이다. 중국 언더웨어 시장은 지난해 기준 510억달러 규모다.

문영우 엠코르셋 대표는 “자체 디자인 개발로 유행을 선도하면서도 한국인과 아시아인의 체형에 맞는 제품을 선보여 소비자의 지속적인 지지를 얻고 있다”며 “상품 기획력과 R&D역량, 브랜드 파워, 전략적 사업 확대를 통해 지난 14년 간 성장해 왔던 것처럼 꾸준히 발전하는 엠코르셋이 되겠다”고 밝혔다.

엠코르셋의 일반투자자 청약은 전체 공모 물량의 20.0%인 50만3천700 주로 오는 12일부터 13일까지 양일 간 진행된다. 같은 달 23일 상장 예정이며 주관사는 대신증권이다.

장효원기자 specialjhw@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