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상이몽2' 추자현, 건강한 근황 공개…"기사 보고 많이 울었다"


[조이뉴스24 박용근 기자] '동상이몽2' 추자현이 출산 후 건강을 되찾은 근황을 공개했다.

9일 방송된 SBS '동상이몽2-너는 내 운명'에서는 우효광 추자현 부부가 깜짝 등장했다.

이날 추자현은 "안녕하세요 추자현입니다"라고 살짝 쉰 목소리로 인사했다.

[출처=SBS '동상이몽2' 방송 화면 캡처]

이어 "궁금해 하실 것 같은데, 바다는 정말 건강하게 잘 낳았다"며 "제가 노산이어서 그런지 출산하고 나서 약간 임신 중독증 증상으로 경련이 좀 있었다. 다행히 산부인과에서 응급처치를 잘 해주셨고 큰 병원에서 빨리 처치를 받았다"고 밝혔다.

또 추자현은 "경련 과정에서 폐가 안 좋아져서 큰 병원에 입원해 있었다"며 "너무 감사하게도 효광 씨가 잘 챙겨주고 팬 분들이 응원도 잘 해주셔서 건강해졌다"라고 근황을 밝혔다.

그러면서 추자현은 "회복이 되면 인사를 드리고 싶었는데, 아직도 '동상이몽'을 계속 보고 있어서 '동상이몽'을 통해 인사 드리고 싶었다"며 "조리원에서 기사를 보고 밤에 많이 울었다. 댓글을 몇 개 접했는데 제가 생각했던 것보다 너무 많이 저를 걱정해주시더라"며 감사한 마음을 전했다.

박용근기자 pyk18@joy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