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수입차 신규등록 전년比 1.9%↓…2만3천여대 판매

메르세데스-벤츠 6개월 연속 1위…


[아이뉴스24 김서온 기자] 6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전년 동기 대비 소폭 감소한 2만3천311대로 집계됐다. 메르세데스-벤츠는 올해 6개월 연속 1위를 유지하며 선두를 유지했다.

5일 한국수입자동차협회(KAIDA)는 6월 수입차 신규등록대수가 지난해 같은 기간 보다 1.9% 줄어든 2만3311대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상반기 수입차 판매 누적대수는 전년 동기 대비 18.6% 증가하며 14만대를 돌파했다.

6월 브랜드별 등록대수는 메르세데스-벤츠 6천248대, BMW 4천196대, 폭스바겐 1천839대, 랜드로버 1천462대, 도요타 1천311대, 아우디 1천282대, 포드 1천109대, 렉서스 949대, 미니(MINI) 848대, 볼보 726대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배기량별 등록대수는 2천㏄ 미만 1만4천879대(63.8%), 2천~3천㏄ 미만 6천910대(29.6%), 3천~4천㏄ 미만 1천229대(5.3%), 4천㏄ 이상 268대(1.1%), 기타(전기차) 25대(0.1%)로 집계됐다.

국가별로는 유럽 1만8천14대(77.3%), 일본 3천372대(14.5%), 미국 1천925대(8.3%) 순이었고, 연료별로는 디젤 1만1천548대(49.5%), 가솔린 9천799대(42.0%), 하이브리드 1천939대(8.3%), 전기 25대(0.1%) 순이었다.

지난달 베스트셀링 모델은 폭스바겐 티구안 2.0 TDI(1076대), BMW 520d(963대), 아우디 A6 35 TDI(891대) 순이었다.

윤대성 수입차협회 부회장은 "6월 수입차 시장은 일부 브랜드의 물량부족에도 불구하고 전월과 비슷한 수치를 보였으며 상반기 등록대수는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증가했다"고 말했다

김서온기자 summer@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