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1]도재욱, 전진 로보틱스 전략으로 승리

유영진의 의표를 완벽히 찌르며 최종전 진출


[아이뉴스24 박준영 기자] '괴수' 도재욱이 전진 로보틱스 전략으로 유영진을 꺾고 16강 진출의 희망을 이어갔다.

도재욱은 18일 아프리카 프릭업 스튜디오에서 열린 '아프리카TV 스타크래프트 리그(ASL) 시즌5' 24강 C조 패자전에서 유영진에 승리를 거뒀다.

'트랜지스터'에서 진행된 경기에서 도재욱은 '더블 넥서스'로 시작하며 부유하게 시작했다. 자원에서 앞선 도재욱은 센터 지역에 로보틱스 퍼실리티를 몰래 건설, 유영진의 허를 찔렀다.

자원을 따라잡기 위해 트리플 체제를 구축하던 유영진이 로보틱스 퍼실리티를 확인했지만 도재욱의 공격은 이미 시작된 상태였다. 질럿과 드라군으로 유영진의 병력을 줄인 도재욱은 리버로 자원줄을 마비시켰다.

질럿과 드라군, 리버를 이용한 도재욱의 흔들기 연계에 유영진은 버틸 수 없었다. 셔틀을 이용한 아케이드로 유영진의 본진을 장악한 도재욱은 그대로 경기를 마무리 지었다.

박준영기자 sicros@inews24.com

관련기사


포토뉴스









아이뉴스24 TV