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사달, 북한 삼천리총회사와 협력 사업 의향서 체결


 

도메인, 웹호스팅 전문업체인 아사달(대표 서창녕 www.asadal.com)은 중국 베이징에서 북한 삼천리총회사와 2D, 3D 애니메이션과 게임 프로그램을 비롯한 소프트웨어 협력사업 의향서를 체결했다고 28일 발표했다.

이에 따라 아사달은 삼천리총회사가 개발한 각종 소프트웨어제품의 판매사업, 2D, 3D 애니메이션과 게임 프로그램을 비롯한 소프트웨어 공동개발, 주문개발사업 제안 및 계획 추진 등 관련 사업을 진행해 나가기로 했다.

특히 양측은 조건이 성숙되는대로 아사달에서 제안한 주요 인터넷 사업을 검토, 추진하기로 합의하고 인터넷 분야에 대한 남북 경제협력을 강화해 나가기로 했다.

아사달과 의향서를 체결한 북한 삼천리총회사는 북한의 대남민간경협을 전담하는 민족경제협력연합회 산하 회사로 전자·중공업·화학 분야의 대남 교역과 투자협력 사업에 주력하고 있다.

삼천리총회사는 북한의 소프트웨어 관련 분야를 총괄하는 회사로 이미 자체적으로 게임프로그램을 개발하는 등 상당한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양측은 민족경제협력연합회 베이징 대표부를 통한 지속적인 교류와 평양, 제3국에서의 실무접촉 등을 통해 협력사업을 구체적으로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

서창녕 아사달 사장은 "아사달은 앞으로 북한과의 소프트웨어 관련 사업 뿐 아니라 장기적인 관점에서 도메인 등록사업 등 인터넷 분야에 대한 경제협력 사업을 강화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희종기자 hjkang@inews24.com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