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박항서 매직'…말레이시아 원정 맞춤 용병술 적중 '2차전 홈경기 유리한 고지 선점'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이 원정 맞춤 전략에서 대성공을 거뒀다. 박항서 감독은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아세안 축구연맹(AFF) 챔피언십(스즈키컵) 결승 1차전 말레이시아와의 원정 경기에 나섰다. 베트남은 지난 7일 일찌감치 현지 적


  2. 베트남, 스즈키컵 결승 1차전 말레이시아에 귀중한 무승부…원정 다득점 유리한 고지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말레이시아 원정에서 귀중한 무승부를 거뒀다. '쌀딩크'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11일 오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동남아시아 축구연맹(AFF) 챔피언십(스즈키컵) 결승 1차전 말레이시아와 원정 경


  3. 프리킥 실점 베트남, 말레이시아와 2-2 동점…후반 진행 중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말레이시아와 치열한 공방을 벌이고 있다. 박항서 감독이 이끄는 베트남 축구대표팀은 11일 오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동남아시아 축구연맹(AFF) 챔피언십(스즈키컵) 결승 1차전 말레이시아와 원정 경기에서 후반 2-2로


  4. 스즈키컵 결승 1차전 '박항서호', 말레이시아에 2-1 리드 전반 종료…원정 다득점 유리

    박항서 감독이 이끌고 있는 베트남 남자축구대표팀이 10년 만에 우승 도전에 나선 '2018 AFF 스즈키컵' 결승전에서 유리한 고지에 올랐다. 베트남은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프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결승 원정 1차전 말레이시아와 맞대결에서 전반을 2-1로 앞선 채 마쳤다.


  5. 말레이시아, 스즈키컵 결승전서 박항서호에 만회골 터뜨려…전반전 2-1 추격

    '안방에서 밀린 순 없다.' 박항서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베트남 남자축구대표팀은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8 AFF 스즈컵' 결승 말레이시아와 원정 1차전을 치르고 있다. '박항서호'는 기세를 올렸다. 0-0으로 팽팽하게 맞서고 있던 전반 22분


  6. '박항서호'. 스즈키컵 말레이시아와 결승전서 선제골 이어 3분뒤 추가골… 2-0 리드

    박항서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베트남 남자축구대표팀이 2018 AFF 스즈키컵 결승 1차전 말레이시아와 맞대결에서 두 골을 먼저 넣었다. 베트남은 11일 말레시이사 쿠알라룸푸르에 있는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대회 결승 1차전 말레이시아전에서 0-0으로 맞서고 있던 전반 22분 균


  7. 박항서 감독 "말레이시아전 특별한 경기…좋은 결과 얻을 준비 됐다"

    10년 만에 우승 도전에 나선다. 박항서 감독이 지휘봉을 잡고 있는 베트남 남자 축구대표팀은 11일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에 있는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2018 AFF 스즈키컵' 결승 1차전을 치른다. 이번 대회 결승은 조별리그 및 결선 토너먼트와 마찬가지로 홈 앤 어웨이 방식으로 열린


  8. 빗속 훈련 벤투호, 체계적인 선수 관리로 亞컵 준비 돌입

    모두에게 가능성이 무한대로 열려 있다는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의 말은 선수들의 관리에서 그대로 드러났다. 축구대표팀은 11일 울산종합운동장에서 2019 아랍에미리트(UAE) 아시안컵 대비 훈련을 시작했다. 유럽파를 제외한 K리그와 아시아권 리그에서 뛰는 선수들을 중심으로 23명을


  9. 벤투 감독 "대표선발 기준은 기량, 모두에게 가능성 열려 있다"

    "훈련을 통해 경쟁 의지를 보여달라," 파울루 벤투 축구대표팀 감독의 메시지는 명확했다. 열흘 동안의 훈련에서 존재감을 확실하게 보여 2019 아시안컵에 승선 가능한 자격을 보여달라는 것이다. 축구대표팀은 11일 울산종합운동장에


  10. '월드컵 불행아' 김진수, 감격의 대표팀 복귀 "아시안컵엔 꼭 나가고 싶어"

    "올해는 대표팀에 올 수 없으리라 생각했어요." '재간둥이' 김진수(26, 전북 현대)는 지난 3월 24일을 잊지 못한다. 영국 북아일랜드 벨파스트에서 열린 북아일랜드와 평가전에서 왼쪽 무릎 내측 인대 파열 부상을 당했다. 처음에는


  11. 바르셀로전 앞둔 토트넘 알리의 극찬 "손흥민, 특별한 재능 있어"

    "손흥민은 특별한 재능을 갖고 있다." FC바르셀로나(스페인)와 2018~2019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B조 조별리그 6차전을 앞둔 델레 알리(22,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26)에 대한 무한 신뢰를 드러냈다. 알리는 11일(한국시간) 토트넘 구단 홈페이지를 통해 "(지난 9일) 레


  12. '자존심에 큰 상처' FC서울, 대폭 변화는 필수

    FC서울이 자존심 회복이라는 명제와 마주했다. 역대 최악의 성적을 낸 상황에서 대대적인 개편은 필수다. 선택과 집중을 해야 한다. 서울은 올해 K리그1에서 11위로 승강 플레이오프까지 치렀다. 부산 아이파크의 강한 도전에 직면했고 1차전 권진영의 퇴장이 아니었다면 강등도 가능했다는 말


  13. 토트넘을 UCL 16강으로 견인하라…부담과 마주한 손흥민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UCL) 16강 진출이냐 유로파리그(UEL) 32강으로 미끄러지느냐, 손흥민(26)이 갈림길에 선 토트넘 홋스퍼(잉글랜드)를 살려야 하는 과제와 마주했다. 토트넘은 12일 오전(한국시간) 스페인 바르셀로나의 캄프 누에서 FC바르셀로나(스페인, 승점 13점)와 2018~2


  14. '파죽지세' 베트남, 박항서 매직으로 10년 묵은 스즈키컵 우승컵 든다

    베트남 축구팬들에게 환상적인 2018년의 시작을 알렸던 '쌀딩크' 박항서 감독의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아름다운 마무리에 나선다. 베트남은 11일 오후(한국시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의 부킷 잘릴 국립경기장에서 말레이시아와 2018 아세안축구연맹(AFF) 챔피언십(스즈키컵) 결승 1차전을


  15. 석현준, 두 달 만에 리그앙 경기 선발 출전…소속팀 랭스 '헛심'

    프랑스 프로축구 리그앙 스타드 드 랭스에서 뛰고 있는 석현준이 선발 출전했으나 빈손에 그쳤다. 시즌 첫 골 달성 기회를 다음으로 미뤘다. 석현준은 10일(한국시간) 프랑스 릴에 있는 스타드 피에르 모루아에서 열린 2018-2019시즌 리그앙 17라운드 릴과 원정 경기 선발 라인업에 이름을 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