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긴급진단-새 정부 IT 정책](하)'IT 대통령'으로 돌아 오라

    새 정부의 IT 정책에 불만이 많다. 노무현 당선자가 IT 업계에 있었고 IT를 잘 알며 대선 과정에서 IT 덕을 톡톡히 봤기 때문에 대통령이 되면 IT가 중요하게 다뤄질 것이라는 기대가 컸다. 특히 IT 시장이 침체되면서 새 정부에 대한 기대는 더 컸다. 그러나 인수위 활동 과정에서 IT가 소외된 것으로 관측되면서 상실...


  2. [긴급진단-새정부의 IT정책](중) IT정책 어디에 숨었나

    지난해 12월 19일 노무현 대통령 당선자의 당선이 확정되고 정권을 인수하기 위한 작업이 시작된지 한달 남짓 기간이 흘렀다. 그 사이 새 정부의 12대 주요 국정과제가 발표되고 이에 대한 정부행정부처의 보고 및 토론이 진행중이다. 그런데 새 정부의 주요 정책 어디에도 IT의 모습은 찾아보기 어렵다. 이를 둘러...


  3. [긴급진단 - 새정부의 IT정책] (상) IT 대통령, 그러나 실종된 IT

    아직 출범하기 전인 새정부의 IT 정책이 여론의 따가운 눈총을 받고 있다. 역대 어느 정권보다 IT에 무게를 둘 것으로 기대 됐음도 불구하고, 현실은 기대와는 사뭇 다른 기류로 흐르고 있기 때문이다. 이미 새정부의 IT정책을 바라보는 IT업계의 시각은 '우려'의 수준을 넘어 '허탈감'으로까지 진행되고 있다. 무엇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