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미 이동통신업계 폭풍전야 -하] 끊이지 않는 합병 시나리오

    ‘정치판의 주말 연속극’으로 통했던 민주당 경선은 당초 ‘7龍’의 대결로 시작했다. ‘민주당 7龍’의 화끈한 대결을 통해 국민들은 오랜 만에 ‘신선한 정치판’을 접하는 기쁨을 만끽하기도 했다. 하지만 지금은 노무현, 이인제, 정동영 3명만 남아 있는 상태다. 후보들이 혹은 외압을, 혹은 지역 대단합을 이유로 ...


  2. [미 이동통신업계 폭풍전야 -중] '6龍'의 생존 몸부림

    미국 이동통신 시장의 수익성이 날로 악화되면서 비용절감과 이윤확대를 위한 각 사업체들의 몸부림도 한층 가속화되고 있다. 수익성 확보란 절대절명의 목표를 앞에 놓고 ‘합병이냐 독자 생존이냐’ 고민하고 있는 것. 하지만 현 상황이 그다지 낙관적이지 않다는 것이 대다수 분석가들의 공통된 의견이다. 현재 미...


  3. [미 이동통신업계 폭풍전야 -상] 신규 가입자 감소로 '힘든 나날'

    미국 이동통신업계에 찬 바람이 불고 있다. 이동통신 요금이 폭락한 데다 신규 가입자는 갈수록 줄고 있어 중병을 앓고 있다. ‘사업자가 너무 많다’는 지적이 나오면서 M&A설이 끊이지 않고 있다. inews24는 ‘미 이동통신업계 폭풍 전야’ 시리즈를 통해 격동기를 겪고 있는 미국 이동통신 업계의 현황과 합병 시나리오 ...